sangjubeach
상주은 모래비치
자동차로 30분

남해에서 가장 빼어난 풍경과 일류 해수욕장이 갖춰야 할 먼모는 모두 갖추고 있는 곳이다. 부채꼴 모양의 해안 백사장, 눈앞에 펼쳐진 작은 섬들은 바다를 호수모양으로 감싸고 있으며, 이성계가 백일기도를 드려 조선건국의 성업을 이루었다는 금산을 배경으로 잔잔한 파도를 일으킨다.

attractions
View All